저는 목포대학교에 다닙니다.
4학년 입니다.
8월에 졸업 합니다.
집은 광주입니다.

학교에 낭만이 없습니다. 4년동안 여자친구도 없었고, 특별히 재밌는 일이 없었습니다.

금요일 오후, 집에가는 고속버스를 기다리다가 친구에게 제안 했습니다.
"우리 히치하이킹이나 해볼까?"
친구는 수락했고, 저는 오늘 종이를 준비하고, 친구가 매직을 준비했습니다.
다른 친구는 웃기다면서 동영상을 찍어서 올리겠다고 하고 따라 왔습니다.

종이에 적었습니다.

나주(광주)
 !! 집에 가고 싶습니다

즉석에서 종이에 적고 어디서 들고 있는게 좋을까 고민하다가, 자리를 잡았습니다.
대학교 입구 정문에 2명이 나주라고 써진 종이와, 꼭!! 집에 가고 싶습니다 종이 한장씩을 들고는 서 있었습니다.

보고 웃고 가시는 분도 있었고, 아예 쳐다도 안 보고 가시는 분, 태워줄듯 하시더니 그냥 가시는 분 등등 있었습니다.
우리 옆을 지나가면서 신기하게 쳐다보는 사람들도 있었습니다.



동영상 링크


결국은 얼마뒤 어떤 아주머니께서 차를 세워주셨습니다.
타라고 하시길래 얼떨결에 차에 탔습니다.
아주머는 전화통화중이시라 아무말도 못 건네고, 친구와 둘이 뻘줌하게 차에 타 있었습니다.
우리를 찍고 있던 친구에게 문자가 왔습니다.
"너네 진짜 최고다!ㅋ"
와... 우리 최고다 ㅋㅋ


나중에 이야기를 들어보니, 꼭 집에가고 싶다는 말이 불쌍해서 태워주셨다고 합니다.
원래 집(무안공항근처)에 가시는 길이였는데 어쩌다보니 저희를 태워주셨다는;;

'나의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3/18 진실게임 보셨나요?  (6) 2008.03.18
재미있는 이야기(하늘에서 애인이 떨어진다면...)  (11) 2008.03.18
학교 앞에서 히치하이킹 하다!  (13) 2008.03.14
[자축]토탈 5000  (4) 2008.03.13
웹폰트 테스트 포스팅  (6) 2008.03.11
타로카드  (2) 2008.03.10
Posted by Bold
사진 여러장 올리는건 처음 해봤는데 상당히 힘들군요.

1부에 이어서 아직도 밖에서 레크레이션을 즐기고 있습니다.

즐겁게 발야구, 짝피구, 커플게임(2인 3각후 사탕먹고 오기) 등
게임을 했습니다^^


확대
사용자 삽입 이미지
 08학번 박은솔님


그밖에도 세미나실에서 저질레크레이션(?) 아주 유치한 사구동성 게임, 저질 퀴즈 맞추기(?) - 여기서 저질은 더럽고 추접스러운게 아니라 말 그대로 수준 낮은 입니다.

그리고 저녁을 먹고 이런저런 강좌를 들은 뒤 총회를 하고 술자리..
저는 개인적으로 술을 못 하는 관계로 일찍 잤습니다.(가장 일찍자고 가장 늦게 일어난;)
뭐 웬만하면 버텨보려고 했지만 술 못 마신다고 했더니 음료수를 섞어서 주는 무서운(?) 사람들 때문에 도망;

그럼 이제 너무 많은 사진의 압박을 뒤로 하고 간부수련회는 여기서 마침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마지막으로 제 사진입니다.(대체 눈은 어디 간거니;)

'나의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자축]토탈 1000!! 기념  (4) 2008.02.18
좀비 이야기8  (0) 2008.02.16
2008동계 총동아리연합회 간부수련회(2부)  (2) 2008.02.04
2008동계 총동아리연합회 간부수련회(1부)  (6) 2008.02.02
간부수련회 다녀올께요  (4) 2008.02.01
Bold  (6) 2008.01.30
Posted by Bold
2008동계 총동아리연합회 간부수련회란?
2008년 동계(현재) 목포대학교 총동아리연합회 소속 각각의 동아리 간부들의 수련회입니다.
말뜻은 이러하고 실제는 이 사람들이 모여서 1년동안의 계획과, 총회, 단합을 위한 자리라고 할 수 있습니다.
장소는 목포청소년수련관이였습니다.
기간은 2월 1일 ~ 2월 2일까지 1박 2일의 일정이였습니다.

우선 학교에서 모여서 (저는 개인적으로 책 빌리고 도서상품권받고) 10시 30분경 학교에서 출발 수련관에 도착했습니다. 이 때 카메라기자(?)가 없어서 사진은 없구요;
간단하게 모두 모여서 자기 소개와 서로의 이름을 물어서 25칸짜리 빙고 게임을 했습니다.
게임이 끝나고 점심을 먹고 레크레이션 시간!
점심 때 겨우 도착하신 청우회 전희주님(05학번) 디카로 마구 사진을 찍었습니다.
먼저 발야구 게임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게임 설명을 듣고 뻘쭘해 하시는 분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자! 게임시작

사용자 삽입 이미지
활짝 웃는 집행위원장님(저는 안티가 아니에염;)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나 아는 사람이 없어서 사진 못 찍겠다 네가 찍어라" 하시며 디카를 넘기신 관현학반 성민이형(과선배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디카 주인님 청우회 전희주(05학번)

사용자 삽입 이미지
활짝 웃는 청포도 박희경님

사용자 삽입 이미지
08학번 신입생 김순진님

사용자 삽입 이미지
총동아리연합회장 이현숙님

헥헥.. 사진 올리기 힘드네요;
이런.. 찍은 사진은 많은데 올리기 번거럽고 스토리를 어떻게 짜야할지 난감

그리고 초상권은 본인에게 있으니, 막 퍼가셔서 이상하게 하시면 그 분들이 고소하실거에요.
제가 사진 찍을 때도 초상권있다고 하면서 무섭게 하시던 분들이 간혹 있어서요;
그럼 다음에 또!

'나의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좀비 이야기8  (0) 2008.02.16
2008동계 총동아리연합회 간부수련회(2부)  (2) 2008.02.04
2008동계 총동아리연합회 간부수련회(1부)  (6) 2008.02.02
간부수련회 다녀올께요  (4) 2008.02.01
Bold  (6) 2008.01.30
티스토리 초대장 승인  (2) 2008.01.30
Posted by Bold